default_setNet1_2
ad26

'케이타 48점 폭발' KB손해보험, 대한항공 꺾고 3연패 탈출.

기사승인 2021.11.24  23:28:00

공유
default_news_ad1
KB손해보험의 케이타. (KOVO 제공) © 뉴스1

(서울=뉴스1) 조재현 기자 = KB손해보험이 외국인 선수 케이타의 활약 속에 대한항공을 상대로 3연패에서 탈출했다.

KB손해보험은 24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~2022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 맞대결에서 세트스코어 3-1(22-25, 25-22, 39-37, 25-20)로 이겼다.

3연패에서 벗어난 KB손해보험은 4승 6패로 승점 13을 기록, 삼성화재(4승 5패·승점 12)를 제치고 5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. 4위 대한항공(5승 5패·승점 15)도 바짝 추격 중이다.

케이타는 양팀 통틀어 최다인 48점을 몰아치며 승리의 주역이 됐다.

3세트가 승부처였다. 1세트를 내준 뒤 2세트를 따낸 KB손해보험은 3세트 37-37까지 가는 듀스 접전 끝에 웃었다. 케이타는 후위 공격과 블로킹으로 연속 2득점을 따내, 세트를 직접 마무리했다.

4세트에도 기세가 이어졌다. KB손해보험은 8-7로 앞선 상황에서 상대 범실 등을 등에 업고 달아나며 승리를 챙겼다.

한국도로공사. (KOVO제공) © 뉴스1

서울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한국도로공사가 GS칼텍스와 원정 경기에서 3-2(25-17, 23-25, 22-25, 25-22, 16-14)로 승리했다.

도로공사는 6승 4패로 GS칼텍스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. 다만, 승점에서 GS칼텍스(19·3위)에 밀려, 4위에 머물렀다.

도로공사는 정규시즌 GS칼텍스전 10연패도 끊었다. 켈시는 31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.

 

 

 

뉴스1 <뉴스커넥트>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.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ad38
ad35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